Book News

책소식

군주론

‘목적을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비열한 악마’라는 마키아벨리에 대한 비난은 르네상스시대를 거쳐 근대에 이르러서도 완화되지 않았다. 오히려 ‘마키아벨리즘’, ‘마키아벨리스트’ 등과 같은 단어가 부정적인 의미를 나타낼 정도로 그의 이미지는 확대되고 재생산되었다. 더불어 그의 저서들 역시 금서로 지정될 정도로 배척당했다. 그러나 그렇게 끊이지 않는 비난과 저주에도 마키아벨리가 그리고 그의 저서가 고전의 반열에 오른 까닭은 냉정한 현실에서 생존할 수

작가
니콜로 마키아벨리(Niccolo Machiavelli),김종원,
발매
2017.12.26
브랜드
[위즈덤하우스]
분야
[역사/인문/과학]
페이지
208p
크기
140*210mm
가격
14,000원
ISBN
979-11-6220-146-6
  • 교보문고
  • YES24
  • 인터파크
  • 알라딘

책소식더보기

이 책은

 

시대를 뛰어넘는 세상과 인간에 대한 통찰

목적을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비열한 악마라는 마키아벨리에 대한 비난은 르네상스시대를 거쳐 근대에 이르러서도 완화되지 않았다. 오히려 마키아벨리즘’, ‘마키아벨리스트등과 같은 단어가 부정적인 의미를 나타낼 정도로 그의 이미지는 확대되고 재생산되었다. 더불어 그의 저서들 역시 금서로 지정될 정도로 배척당했다. 그러나 그렇게 끊이지 않는 비난과 저주에도 마키아벨리가 그리고 그의 저서가 고전의 반열에 오른 까닭은 냉정한 현실에서 생존할 수 있는 방법을 구체적으로 제시한 그의 탁월한 생각 때문이다. 군주론은 정치 행위가 종교적 규율이나 전통적인 윤리적 가치로부터 자유로워야 한다는 마키아벨리의 생각이 담겨 있다. 이 책은 위즈덤하우스에서 발간한 시리즈 완역에서 완독까지의 첫 책으로, 보다 정확한 이해를 위해 다양한 영문판본 및 이태리어판본을 참고했다.

 

 

출판사 서평

 

마키아벨리가 제시하는 군주의 의무

마키아벨리가 태어난 1469년 무렵의 피렌체는 르네상스 예술의 후원자로 알려진 메디치 가문이 30여 년째 지배하던 무렵이었다. 15세기부터 마키아벨리가 반역 혐의로 수감된 해인 1513년까지 이탈리아, 특히 피렌체는 르네상스의 꽃을 활짝 피웠지만, 한편으로는 메디치 가문의 오랜 통치에 따른 반대 세력의 반발, 정치와 종교가 뒤엉킨 이탈리아 도시 국가의 복잡한 역학 관계와 그들 간의 전쟁, 프랑스의 개입 등으로 혼란한 상황이기도 했다. 이러한 현실에서 국가의 안전을 유지하는 것, 그것이 군주의 의무였다. 군주론은 이에 대해 마키아벨리가 제시하는 일종의 해답 같은 것이었다.

 

옳은 것이 아니라 필요한 것을 해야 한다

마키아벨리는 군주가 권력을 획득하고 유지하기 위해서는 옳은 것이 아니라 필요한 것을 해야 한다고 이야기한다. 그는 사람들이 군주의 덕목으로 들고 있는 것, 신의, 우애, 자애, 신앙심 등이 오히려 군주를 파멸할 수 있다고 생각했다. 그래서 강력한 권력과 효율성을 칭송하며, 무자비한 행동도 용인했다. 나아가 군주는 복종을 강요하기 위해 공포를 활용할 필요가 있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이러한 마키아벨리의 주장은 종교적 규율, 전통적인 윤리적 가치에 충실하던 그 당시 사람들에게 큰 충격을 주었다. 급기야 16세기, 가톨릭교회에서 공포한 금서 목록군주론이 포함되기도 했다. 하지만 이면에는 열렬한 추종자를 거느리는 이중성을 갖게 되었다. 특히 18세기 이후 프로이센의 프리드리히 대왕, 프랑스 황제 나폴레옹, 20세기 초 이탈리아의 무솔리니, 혁명가 그람시 등의 지지를 받는 등 근대 정치학 형성에 지대한 영향을 미친 것은 분명한 사실이다.

 

완역에서 완독까지시리즈는

고전은 특정한 시간과 장소의 제한을 뛰어넘는 인간의 보편적 가치를 담고 있다. 그런 이유로 우리는 끊임없이 고전 읽기에 도전한다. 하지만 고전은 우리의 학문 체계로는 분류하기 어려운 방식과 오래되고 낯선 언어로 쓰인 책이다. 그래서 읽기 어렵다. 그러나 쉬운 읽기를 목적으로 원래의 체계와 의미를 달리하면서까지 옮기는 것 또한 부담스럽다. 이에 시리즈 완역에서 완독까지는 원전의 체계와 의미를 최대한 살리고자 했으며, 더불어 각 권마다 번역자가 제안하는 어떻게 끝까지 읽을 것인가를 소개함으로써 고전 끝까지 읽기에 도움을 주고자 했다. 이를 통해 미처 경험하지 못한 다양한 고전 읽기의 재미를 찾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

 

  

지은이소개_ 니콜로 마키아벨리

 

146953일에 르네상스기의 피렌체에서 나다.

1498년부터 1512년까지 피렌체공화국의 공복으로 자국의 이익을 위해 일하다.

15121년간 피렌체에서 추방되다.

15132월에 반역 혐의로 수감되다.

15133월에 석방 후 산탄드레아에서 은둔하다. 그리고 그해 군주론을 집필하다.

15276월에 58세로 사망하다.

 

 

옮긴이소개_ 김종원

 

경희대학교 후마니타스칼리지 객원교수. 경희대학교 사학과에서 둔부의회의 무역 정책과 1651년의 항해법으로 박사 학위를 받았다. 저서로 서유럽 무슬림과 국가 그리고 급진이슬람주의(공저)가 있고, 번역서로 제국, 과거는 낯선 나라다, 역사의 격정, 영국 제국주의, 세상에서 가장 짧은 세계사등이 있다.

 

저자소개더보기

니콜로 마키아벨리(Niccolo Machiavelli)

146953일에 르네상스기의 피렌체에서 나다.

1498년부터 1512년까지 피렌체공화국의 공복으로 자국의 이익을 위해 일하다.

15121년간 피렌체에서 추방되다.

15132월에 반역 혐의로 수감되다.

15133월에 석방 후 산탄드레아에서 은둔하다. 그리고 그해 군주론을 집필하다.

15276월에 58세로 사망하다. 




김종원

경희대학교 후마니타스칼리지 객원교수. 경희대학교 사학과에서 둔부의회의 무역 정책과 1651년의 항해법으로 박사 학위를 받았다. 저서로 서유럽 무슬림과 국가 그리고 급진이슬람주의(공저)가 있고, 번역서로 제국, 과거는 낯선 나라다, 역사의 격정, 영국 제국주의, 세상에서 가장 짧은 세계사등이 있다. 




도서목차더보기

옮긴이 서문

군주론어떻게 끝까지 읽을 것인가

 

헌정사 로렌초 데 메디치 대인께

1장 군주국의 종류와 획득 방법

2장 세습 군주국

3장 혼합 군주국

4장 알렉산드로스 대왕이 정복한 다리우스의 왕국에서, 알렉산드로스가 죽은 후 그 계승자들에 대한 반란이 일어나지 않은 이유

5장 병합되기 전에 자기 고유의 법에 따라 살고 있었던 도시나 군주국을 통치하는 방법

6장 자신의 군대와 능력virtù 으로 획득한 신생 군주국

7장 다른 사람의 군대와 운으로 얻은 신생 군주국

8장 악행을 통해 군주국을 획득한 사람들

9장 시민 군주국

10장 군주국의 힘을 측정하는 방법

11장 교회 군주국

12장 군대의 종류와 용병

13장 원군, 혼합군, 자신의 군대

14장 군대와 관련하여 군주가 해야 할 일

15장 사람들, 특히 군주는 무엇 때문에 칭송되거나 비난받는가

16장 후함과 인색함

17장 잔인함과 동정심, 두려움의 대상이 되는 것과 사랑받는 것 중에 어느 것이 더 좋은가

18장 군주가 신의를 지키는 방법

19장 경멸과 미움을 피하는 방법

20장 군주들이 흔히 이용하는 요새와 그 밖의 장치들은 유익한가

21장 군주는 존경받기 위해서 무엇을 해야 하는가

22장 군주의 비서관들

23장 아첨꾼을 피하는 방법

24장 이탈리아의 군주들이 그들의 국가를 잃은 이유

25장 인간사에서 운명의 역할과 그것에 맞서는 방법

26장 이탈리아를 장악해 야만인들로부터 해방할 것을 촉구함 

본문 주요문장더보기

의사들이 폐결핵에 대해 이야기하는 것과 같은 일이 여기에서도 발생한다. 폐결핵은 발병 초기에는 치료하기 쉽지만 제대로 진단하기는 어렵다. 그러나 초기에 알아서 치료하지 않으면, 시간이 흐를수록 진단하기는 쉽지만 치유하기는 어려워진다. 국가의 일도 마찬가지다. 아주 분별력 있는 사람만 할 수 있는 일이지만, 앞으로 일어날 재난을 미리 예견한다면, 신속하게 치유할 수 있다. 하지만 그것을 놓치고, 시간이 지나 모든 사람이 인식할 수 있을 정도로 사태가 커지면, 어떤 치유책도 더는 존재하지 않게 된다. _ 35~36, <3장 혼합 군주국> 중에서

 

그렇지만 분별력 있는 사람은 언제나 위대한 인물들이 다져놓은 길을 따르고, 지금껏 가장 탁월했던 사람들을 모방하는 것에서 시작해야 한다. 그렇게 해야만, 그의 역량이 위대한 인물들에 미치지 못하더라도, 적어도 그 향취라도 얻게 될 것이다. 이것은 목표물이 너무 멀리 떨어져 있다는 것을 감지했을 때 영리한 궁수가 그 목표물을 겨냥하는 방식과 마찬가지다. 그는 활의 힘virtù이 어디까지 미치는지를 알고 있기 때문에, 목표물보다 훨씬 높은 곳을 겨냥한다. 이렇게 하는 것은 화살을 그 높이에 도달하게 하려는 것이 아니라 그렇게 높이 겨냥해야만 그 덕분으로 목표물을 맞힐 수 있기 때문이다. _ 54~55, <6장 자신의 군대와 능력으로 획득한 신생 군주국> 중에서

 

잔인함을 이용했던 다른 많은 사람들이 불확실한 전시에는 말할 것도 없고 평화로운 시기에도 권력을 유지할 수 없었다는 것을 다들 잘 알기 때문이다. 나는 이러한 일이 잔혹한 행위를 잘못 사용하느냐 아니면 적절하게 사용하느냐의 차이에서 비롯한다고 믿는다. (만약 악행에 적절하다는 말을 사용하는 것이 가능하다면) 잔혹한 행위를 적절하게 사용했다고 말할 수 있는 것은, 자신의 지위를 보전하기 위해 필요할 때 단 한 번 결정적으로 사용하고, 백성들에게 이익이 되지 않는다면 이후에는 그만두는 것이다. _ 81~82, <8장 악행을 통해 군주국을 획득한 사람들> 중에서

 

사람들이 실제 어떻게 살아가는가와 어떻게 살아야 하는가 사이에는 큰 차이가 있다. 그래서 사람들이 어떻게 행동하는지를 고려하지 않고 어떻게 행동해야 하는가 만을 생각하는 사람은 자신을 보존하기보다는 파괴하고 말 것이다. 왜냐하면 대부분의 사람이 선하지 않은 세상에서 언제나 선하게 행동하려고 하는 사람은 얼마 못 가서 파멸하고 말 것이기 때문이다. 따라서 자신을 보존하고자 하는 군주는 선하지 않게 행동하는 방법을 배워서, 필요에 따라 이것을 사용하거나 사용하지 않아야 한다. _ 125, <15장 사람들, 특히 군주는 무엇 때문에 칭송되거나 비난받는가> 중에서

 

좋은 조언은 그것이 누구에서 나오는지 상관없이 군주의 분별력에서 비롯한 것이지, 군주의 분별력이 좋은 조언에서 비롯한 것은 아니다. _ 188, <23장 아첨꾼을 피하는 방법> 중에서 

멀티미디어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