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ok News

책소식

닥치는 대로 끌리는 대로 오직 재미있게 이동진 독서법

1만 7천 권의 책을 갖고 있는 장서가이자 책 읽기가 세상에서 가장 재미있다고 설파하는 못 말리는 애서가 이동진의 독서법을 담은 책. ‘1부 생각_ 그럼에도 불구하고, 책’에서는 이동진 작가가 책을 읽는 방법과 책을 사랑하는 방법을 이야기하고 있다. ‘2부 대화_ 읽었고, 읽고, 읽을 것이다’에서는 『씨네21』 이다혜 기자와의 대화를 담고 있다. ‘3부 목록_ 이동진 추천도서 500’에서는 작가가 추천하는 500권의 리스트를 수록했다.

작가
이동진,
발매
2017.06.15
브랜드
[예담]
분야
[역사/인문/과학]
페이지
204p
크기
128*188mm
가격
12,000원
ISBN
978-89-5913-526-4 03800
  • 교보문고
  • YES24
  • 인터파크
  • 알라딘

책소식더보기

독서의 기쁨을 전파하는 팟캐스트 이동진의 빨간책방진행자,

영화평론가 이동진이 말하는 내가 책을 읽는 방법, 책을 사랑하는 방법

17천 권의 책을 갖고 있는 장서가이자 책 읽기가 세상에서 가장 재미있다고 설파하는 못 말리는 애서가 이동진의 독서법을 담은 책이 출간되었다. 영화평론가라는 직업만큼이나 팟캐스트 이동진의 빨간책방의 진행자로도 유명한 그는 닥치는 대로 끌리는 대로 오직 재미있게읽어 내려가는 것만이 행복한 독서의 유일한 방법이라고 주장한다.

‘1부 생각_ 그럼에도 불구하고, 에서는 이동진 작가가 책을 읽는 방법과 책을 사랑하는 방법을 이야기하고 있다. 특히 이동진은 평소 책을 어떻게 읽을까궁금했을 독자들에게 책을 선택하는 방법부터 가장 좋아하는 독서의 장소, 여러 권의 책을 한 번에 읽는 법 등 유용하면서도 흥미로운 비법을 알려준다. 또한 책을 읽어야 한다고 생각하면서도 여러 이유 때문에 미뤄두고 있던 이들에게 완독하지 마라’ ‘재미있는 책부터 읽어라’ ‘책을 함부로 대하라등 실질적이면서 왠지 마음이 놓이는 도 전수하고 있다. 그저 가까운 곳에 있는 흥미로운 책을 펼치고 즐기는 것이 독서의 시작이라는 작가의 말이 책 읽기에 부담을 갖고 있던 독자들에게 응원처럼 들려올 것이다.

‘2부 대화_ 읽었고, 읽고, 읽을 것이다에서는 이동진의 빨간책방에서 호흡을 맞추고 있는 씨네21이다혜 기자와의 대화를 담고 있다. 오랜 시간 책에 대한 이야기를 함께 나눠온 사이인 만큼 평소 듣지 못했던 이동진 작가의 어린 시절 독서 경험이나 학창시절 독서클럽을 조직했던 이야기들이 진솔하게 펼쳐진다. 또한 전작주의에 대한 견해, 이동진의 빨간책방에 소개될 책을 선택하는 기준 등 독서가로서 강력한 영향력을 갖게 된 작가의 심도 깊은 고민을 엿볼 수 있다.

‘3부 목록_ 이동진 추천도서 500’은 작가가 일평생 읽어온 책들 중 권하고 싶은 500권만을 가려 뽑은 리스트이다. 누구나 큰 어려움 없이 오락과 교양과 사색을 위해 읽을 수 있는 책 위주로 고른 목록인 만큼 독자들에게 그 무엇보다 뜻깊은 선물이 되어줄 것이다. 물론 반드시 읽어야 할 책이 아니므로 이끌리는 대로 즐겨주면 좋겠다는 작가의 소신이 담긴 당부도 잊지 않았다.

 

그리하여 책이, 이동진을 좋아한다.”

17천 권의 책을 가지고 있지만 독서에 대해서는 싫증을 느껴본 적이 한 번도 없는 사람. 책을 읽고 이야기하는 것뿐만 아니라 책을 고르고 서점에서 사서 책장에 꽂는 것까지 책과 관련된 모든 순간을 샅샅이 사랑하는 사람. 이동진의 빨간책방진행자로서 막강한 영향력을 갖고 있지만 모든 책을 정말 재미있어서 읽고, 오직 재미있기에 선택하는 사람. 책 읽기가 세상에서 가장 재미있고 행복하다고 진지하게 주장하는 사람. 영화평론가, 작가, 방송 진행자 등 다양한 직업을 갖고 있지만 책을 좋아하는 사람이라고 소개되면 유달리 반가운 사람. 그리하여, 책이, 좋아하는 사람.

이 책 닥치는 대로 끌리는 대로 오직 재미있게 이동진 독서법은 그토록 책을 사랑하고 모든 순간을 책과 함께하는 이동진 작가만이 들려줄 수 있는 독서에 관한 이야기이다. ‘책을 어떻게 읽어야 할까라는 질문으로 시작하여 책을 어떻게 사랑할 수 있을까라는 대답에 이르는 여정을 함께하다 보면, 오늘 당장 가장 가까이에 있는 책을 손에 들고 가장 행복하고 편안한 장소를 찾고 싶어질 것이다.

 

저자소개더보기

이동진

영화평론가.

필름 속을 걷다》 《길에서 어렴풋이 꿈을 꾸다》 《밤은 책이다》 《이동진의 부메랑 인터뷰 그 영화의 비밀》 《이동진의 부메랑 인터뷰 그 영화의 시간등의 책을 펴냈으며 우리가 사랑한 소설들을 김중혁과 함께 썼다. 현재 팟캐스트 이동진의 빨간책방, 영화 프로그램 이동진 김중혁의 영화당〉 〈무비썸등을 진행 중이다.




도서목차더보기

서문_ , 그 모든 것에 대하여

 

1부 생각_ 그럼에도 불구하고,

실패한 독서가

그런데 왜 책을 읽으세요?

세상에서 제일 재미있는 일

넓이의 독서

문학을 왜 읽어야 하나요?

꼭 완독해야 하나요?

반드시 읽어야 할 책은 없다

지금 가장 가까이에 있는 책은 무엇입니까

이토록 편하고 행복한 시간을

읽고 쓰고 말하고

무슨 책을 읽어야 할지 모르겠다면

느리게 읽어도 상관없다

책을 숭배하지 말아요

한 번에 열 권 읽기

때로는 도전도 필요하다

나만의 서재, 나만의 전당

책을 고르는 세 가지 방법

그래서, 좋은 독서란 무엇일까

 

2부 대화_ 읽었고, 읽고, 읽을 것이다 with 이다혜(작가, 씨네21기자)

어린 시절의 책 읽기

넓이의 탐색

책에 대하여 이야기하기

이야기의 특별함

성공적인 실패

습관이 행복한 사람

두 세계의 교차

읽는 것과 쓰는 것

독자의 시작

앞으로 써야 할 것들

 

3부 목록_ 이동진 추천도서 500 

 

본문 주요문장더보기

저는 책을 많이 산 사람 중 하나인 동시에 책에 관한 한 많이 실패한 사람일 것입니다. 워낙 많이 샀기 때문에 그만큼 실패했던 경우도 많으니까요. 재미있을 것 같아서 산 책이지만 실제로 그렇지 않은 경우가 많았습니다. () 그런 시행착오가 괜한 것이었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시간과 돈을 지불하기는 했지만 그런 과정을 거쳐서 나름대로 책을 고르는 법, 책을 읽는 법을 익혔다고 생각합니다.

- 실패한 독서가(pp.1314)

 

저는 지금이 허영조차도 필요한 시대라고 생각합니다. 자신의 정신의 깊이와 부피가 어느 정도인지 알고 있고 그것을 채우기 위해 노력하는 것. 그래서 영화든 음악이든 책이든 즐기면서 그것으로 자신의 빈 부분을 메우기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는 것. 그것이 바로 지적 허영심일 거예요.

- 그런데 왜 책을 읽으세요?(pp.1718)

 

다시 한 번 누군가가 이동진 씨, 왜 책을 읽으세요?”라고 묻는다면, 저는 이렇게 답을 합니다. 재미있으니까요. 사실 제게는 이게 가장 중요한 이유입니다.

- 세상에서 제일 재미있는 일(p.20)

 

결국 책에 대해서 끝까지책임을 지려고 하지 않아도 된다는 겁니다. 그럴 필요가 없어요. 미안해할 것도 아니고 부끄러울 일도 아닙니다. 다 읽지 못한 책을 책장에 꽂아둔다고 큰일 나지도 않고요. 버리시거나 헌책방, 중고서점에 팔거나 그 책을 좋아할 것 같은 사람에게 선물해도 좋겠지요. 그저 안 읽힌다면, 흥미가 없다면 그 책을 포기하시면 됩니다. 굳이 완독하지 않아도 됩니다.

- 꼭 완독해야 하나요?(p.3435)

 

제일 좋은 것은 책을 가방에서도 꺼내서 손에 들고 다니는 겁니다. 그러면 심지어 있어 보이기도 하니까요. 손에 들고 있다면 엘리베이터를 기다리는 그 짧은 순간에도 책을 펼쳐 읽을 수 있게 됩니다.

- 지금 가장 가까이에 있는 책은 무엇입니까(p.41)

 

책을 읽고 난 후 140자도 좋고 단 두세 줄도 좋으니 자신의 느낌을 글로 써보는 겁니다. 여유가 있다면 블로그나 SNS나 인터넷서점 리뷰로 길게도 써보는 겁니다. 쓰다 보면 다르게 말하는 법, 다르게 쓰는 법, 다르게 이해하는 법을 스스로 알게 됩니다.

- 읽고 쓰고 말하고(p.49)

 

심지어 책은 찢어도 됩니다. 몇 년 전, 전경린 작가의 내 생에 꼭 하루뿐일 특별한 날을 읽다가 어떤 구절이 너무 마음에 들었습니다. 그런데 메모할 형편이 안 되어서 그 페이지를 찢어서 갖고 다닌 적도 있어요.

- 책을 숭배하지 말아요(p.60)

멀티미디어더보기